설교테스트이미지

곧 내게 한 것이니라
  • 설교일2018-06-10
  • 성경본문마태복음 25장 31-40절
  • 설교자김요한 목사
  • 조회수353
설교게시판 내용
본문내용
31. 인자가 자기 영광으로 모든 천사와 함께 올 때에 자기 영광의 보좌에 앉으리니
32. 모든 민족을 그 앞에 모으고 각각 구분하기를 목자가 양과 염소를 구분하는 것 같이 하여
33. 양은 그 오른편에 염소는 왼편에 두리라
34. 그 때에 임금이 그 오른편에 있는 자들에게 이르시되 내 아버지께 복 받을 자들이여 나아와 창세로부터 너희를 위하여 예비된 나라를 상속받으라
35. 내가 주릴 때에 너희가 먹을 것을 주었고 목마를 때에 마시게 하였고 나그네 되었을 때에 영접하였고
36. 헐벗었을 때에 옷을 입혔고 병들었을 때에 돌보았고 옥에 갇혔을 때에 와서 보았느니라
37. 이에 의인들이 대답하여 이르되 주여 우리가 어느 때에 주께서 주리신 것을 보고 음식을 대접하였으며 목마르신 것을 보고 마시게 하였나이까
38. 어느 때에 나그네 되신 것을 보고 영접하였으며 헐벗으신 것을 보고 옷 입혔나이까
39. 어느 때에 병드신 것이나 옥에 갇히신 것을 보고 가서 뵈었나이까 하리니
40. 임금이 대답하여 이르시되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너희가 여기 내 형제 중에 지극히 작은 자 하나에게 한 것이 곧 내게 한 것이니라 하시고
설교내용

오늘 말씀은 성도들이 예수님께서 재림하실 때를 어떻게 준비할지에 관한 말씀입니다.

예수님이 재림하실 때 사람들은 두 무리로 구분하시는 데 양의 무리는 오른편에 두고, 다른 무리는 왼편에 두십니다.


그런데 여기서 오른편이라는 단어는 단순히 오른쪽이라는 방향의 의미만을 갖고 있지 않고 은총과 구원의 자리를 상징합니다.

결국 양의 무리가 오른편에 위치하게 된 것은 그들이 구원과 은총의 대상이 된다는 뜻입니다.

예수님께서는 양의 무리를 은총과 구원의 자리에 두시고는 복을 선포하시며 내 아버지께 복 받을 자들이여라고 선포하십니다.


여기서 한 가지 유념할 것은 예수님의 복 선포가 미래적 사건이 아니라 완료형 사건이라는 것입니다.

그들이 앞으로 복을 받을 것이다라는 뜻이 아니라 그들은 이미 복을 받은 자들이다라는 의미입니다.

오른편에 서 있는 사람들은 지금까지 예수 그리스도의 은혜와 사랑을 경험해 왔고 구원을 누려온 사람들입니다.


이 말씀은 지상에서 예수 그리스도의 은혜와 사랑을 누려온 사람들이 장차 주님이 오시는 날 영원히 구원의 은총의 자리에 서게 될 것이라는 뜻입니다.

결국 오늘의 삶은 미래로 이어지게 될 것입니다. 오늘 내가 예수님과 어떠한 관계를 맺으며 그 은혜와 사랑을 누리며 사느냐에 따라 미래가 결정됩니다.


그래서 오늘 나의 삶이 중요합니다.

내가 오늘 예수님과 풍성한 관계를 누리고 그 관계를 통하여 은혜와 사랑가운데 사는 것이 중요합니다.


facebook tweeter line band
게시판
번호 제목 설교자 등록일 조회수
899그러므로 생각하라김요한 목사2018.06.17289
>> 곧 내게 한 것이니라김요한 목사2018.06.10353
897거짓된 풍설을 퍼뜨리지 말며김요한 목사2018.06.04401
896채소를 먹으며 서로 사랑하는 것이김요한 목사2018.05.27408
895혀는 능히 길들일 사람이 없나니김요한 목사2018.05.20442
894네 아버지와 어머니를 공경하라김요한 목사2018.05.13385
893그 어린 아이들을 안고김요한 목사2018.05.06396
892에덴의 동산을 창설하시고김요한 목사2018.04.29460
891위로의 하나님김요한 목사2018.04.22597
890잃은 드라크마를 찾아내었노라김요한 목사2018.04.15529
889경건은 그것이니라김요한 목사2018.04.08615
888부활에 이르려 하노니김요한 목사2018.04.01620
887호산나 찬송하리로다김요한 목사2018.03.25627
886믿는 사람이 다 함께 있어김요한 목사2018.03.18661
885이 성전을 헐라김요한 목사2018.03.11689
884그의 가난함으로 말미암아김요한 목사2018.03.04685
883나의 이 말을 듣고 행하는 자김요한 목사2018.02.25693
882요셉의 아들이 아니냐김요한 목사2018.02.18651
881좁은 문으로 들어가라김요한 목사2018.02.11676
880복 있는 사람김요한 목사2018.02.04772